현재접속자 : 1185 | 즐겨찾기추가
인기키워드 : 서브웨이 | 공차 | 베스킨라빈스 | 투썸플레이스
  저희 회사는 프랜차이즈 인큐베이팅 및 외식사업체의 양도양수를 주업무로 하는 인큐베이팅 회사입니다. 일반적인 부동산(공인중개사무소)에서 행하는
중개대상물을 중개하는 회사가 아니며, 저희가 광고하는 사업체(창업상품) 또한 중개대상물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또한 예비창업자, 컨설팅업체,
기타 제휴업체 등이 제공한 정보나 이들로부터 수집한 정보가 본 사이트 상에 게재될 수 있도록 웹 상의 공간을 제공하고 있을 뿐이므로 당해 정보의
정확성이나 안정성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당해 정보를 이용한 거래 및 제반 법적 문제에 대하여 아무런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리는 바입니다.
 
        


작성일 : 20-03-03 09:32
제목 "장사 안돼 막막했는데…월세 인하 소식에 눈물"
작성자 김태환 휴대전화

안동, 영양 등 경북 착한 건물주들 "임대료 인하"에 속속 동참

경북 안동시 중앙신시장에 있는 이 건물의 소유주는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자며 상가 월세 한달치를 받지 않겠다고 밝혀 주위의 박수를 받고 있다. 엄재진 기자 경북 안동시 중앙신시장에 있는 이 건물의 소유주는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자며 상가 월세 한달치를 받지 않겠다고 밝혀 주위의 박수를 받고 있다. 엄재진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에 맞서는 '미담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다. 전국적으로 각계각층의 성원이 이어지는 가운데 임대료 인하 운동에 동참하는 건물주들이 계속 나타나고 있는 것.

대구 달서구청에 따르면 달서구 진천동 월배신시장 건물주 A씨는 최근 본인 소유의 14개 점포에 월세 40%를 인하했다고 밝혔다. 월세 인하 소식은 시장상인회를 중심으로 인근 시장으로 번져 신당동 와룡시장 건물주 B씨도 최근 5개 점포 월세를 50% 내렸다. 감삼동에 있는 서남신시장 건물주 4명은 단체로 월세 50% 인하에 동참했다.

미용실을 운영하는 C(32) 씨는 "장사가 너무 안 돼 막막했는데 월세 인하 소식에 코끝이 찡했다. 모든 자영업자가 위태로운 상황이지만 고마움을 잊지 않고 힘을 내겠다"고 했다.

경북 곳곳에서도 '착한 건물주 운동'이 불길처럼 확산하고 있다.

안동시에선 종묘사를 운영하는 한 건물주(59·여)가 한 달치 월세를 받지 않기로 했다는 소식(매일신문 2월 27일자 12면)이 알려진 뒤 임대료 인하 소식이 잇따르고 있다. 옥동 효림빌딩, 덕보식당, 소문난맛집과 안동역 앞 동문중고할인매장 등이 동참했다. 안동시도 용상공설시장 상가 83곳에 대해 사용료 3개월분(2∼4월) 2천773만원을 감면했다.

영양군에선 가전제품판매점을 운영하는 김연희(62) 씨가 건물 5곳에 대해 3월부터 3개월간 임차료 20%을 인하하기로 했다. 영주시에선 차건철 상인연합회장이 자신 소유 건물의 임차인들에게 코로나19가 종료될 때까지 임대료 50%를 깍아주기로 했다. 경주 중심상가시장 건물주 6명도 13개 점포 월세를 평균 64%가량 낮췄다.

포항큰동해시장·오천삼광시장·죽도시장 내 상가건물 소유주들이 전통시장 상권 상생을 위해 머리를 맞대기 시작했다. 포항큰동해시장 건물주인 K(49) 씨는 "급격히 손님이 줄어들면서 상인들이 어려워하는 것을 외면할 수가 없었다"고 했다.

포항시는 '포항사랑 나눔 임대료 인하 운동'을 펼친다. 전통시장 5일장 휴장에 따라 시장 사용료를 감면하고, 구룡포과메기문화관 등 시 소유 관련 기관의 휴업기간에 따른 임차인에 대해 임대기간 연장, 사용료 감면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담당자김태환 매물
유선전화070-8146-8422 휴대전화010-5301-5261
주력지역수도권 주력업종휴계음료(커피 제과 테이크아웃) 특수상권( 대학교 병원 백화점 마트 )
주력업무신규 및 양도양수 이메일realjosn0@naver.com

 
   
 

FNC 이사
황유성
010-8780-3777
박노영 컨설턴트
박노영
010-9654-3403
FNC 팀장
박주연
010-4153-1575
FNC 팀장
최치우
010-3342-7673
FNC 팀장
정호석
010-6256-3791
FNC 컨설턴트
이태훈
010-3123-6829
FNC 창업
김순영
010-2895-6980
FNC창업 팀장 조
조홍래
010-6564-5756
오늘 본
매물 없음

Mobile버전



010-2895-6980
본사이트에 노출되고 있는 사업체들은 실제 존재하는 사업체이며, 사업체 운영자의 요청에 의해 사업체의 운영관리 , 임대차관계 , 직원관리등 사업체의 관련된 모든 제반사항에 대해서 보안상 정확한 위치 및 정보공개가 어려운 점을 양해 바랍니다. 창업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사업체의 정보공개 및 사업체의 관련된 모든 제반사항과 사업체 현장확인이 가능함을 알려드립니다.
상호 : 퍼스트창업 | 사업자등록번호 : 220-08-18570 | 대표 : 정호석 | hosuk101@nate.com    컨설턴트로그인
전화 : 010-6256-3791 | 팩스 : 070-7848-3500 | 상담시간 : 365일 24시간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203번지 5층 | Copyright ⓒ 2012 창업길잡이. All rights reserved.